뉴스
2019년 01월 05일 12시 09분 KST

무주리조트 이용객이 리프트 고장으로 한시간 동안 추위에 떨었다

34명 모두 안전하게 구조됐다

뉴스1

스키장 이용을 위해 무주리조트를 찾은 승객 수십명이 리프트 고장으로 공중에서 한 시간동안 추위에 떨다 구조됐다.

5일 연합뉴스에 따르면 이날 오전 6시57분께 전북 무주군 덕유산에 위치한 무주리조트 스키장에서 초급자용 코스 리프트가 갑자기 멈춰 승객 34명이 공중에 고립되는 사고가 벌어졌다. 사고 당시 덕유산의 기온은 영하 1.8도였고, 찬바람이 불어 체감기온은 더 낮았다.

신고를 받은 소방당국은 멈춰선 리프트를 수동으로 움직여 1시간 만에 추위에 떠는 이용객을 모두 구조했다. 이번 리프트 사고로 크게 다친 사람은 없었지만 일부 이용객이 저체온증을 호소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리프트 수리가 끝나는대로 무주리조트 측과 이용객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할 예정이다.

 

PRESENTED BY 호가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