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9년 01월 02일 15시 28분 KST

배우 이상아가 딸 윤서진과 함께 '둥지탈출' 출연 후 받은 악플에 대해 말했다

방송 후 이상아의 인스타그램에 사진과 글이 올라왔다.

뉴스1/이상아 인스타그램

배우 이상아가 딸 윤서진과 함께 tvN ‘둥지탈출’에 출연한 후 받게 된 악플들에 대해 언급했다.

2일 이상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딸 윤서진이 선물한 파자마를 입고 찍은 사진을 게시했다. 이상아는 사진과 함께 ”‘둥지탈출’ 어떠셨나? 화려한 댓글들 여전하더라”며 ”우리 주니어가 상처를 안 받았으면 좋겠다”고 시작되는 글을 남겼다.

이어 ”아직도 결혼 3번에... 뭐 이런 얘기 이제 식상하지 않냐”며 ”남 얘기 너무들 쉽게 하는 세상이다. 요즘 세상 모든 일들이 나한테도 닥칠 수 있다고 생각하면 함부로 쉽게 말하지 못할 텐데 아쉽다”고 썼다. 이상아의 과거 이혼과 재혼을 언급한 악플을 지적한 것으로 보인다.

앞서 이상아는 1일 방송된 ‘둥지탈출’에 딸 윤서진과 함께 출연했다. 방송에서 이상아는 자신의 이혼 경험 때문에 윤서진이 상처가 많다며 ”서진이가 남자친구가 있어도 절제를 많이 한다. 울면서 이야기한 적도 있다. 엄마처럼 안 살 거라고”라고 털어놨다.

김현유 에디터: hyunyu.kim@huffpost.kr

PRESENTED BY 볼보자동차코리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