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8년 12월 24일 22시 01분 KST

박보검이 '크리스마스 이브를 함께 보내고 싶은 스타' 1위로 선정됐다

2위는 엑소의 디오였다.

뉴스1

배우 박보검이 ‘크리스마스 이브를 함께 보내고 싶은 스타’ 1위로 꼽혔다.

중고등 인터넷 수학교육업체 세븐에듀는 지난 11월 23일부터 12월 21일까지 573명을 대상으로 여론조사를 진행한 결과 ‘크리스마스 이브를 함께 보내고 싶은 스타’ 1위로 박보검이 선정됐다고 밝혔다.

박보검은 24.6%(141명)의 선택으로 1위에 등극했다.

박보검의 뒤를 이어 그룹 엑소의 멤버 디오(도경수)가 17.8%(102명)으로 2위에 올랐다. 방탄소년단 뷔가 16.8%(96명), 워너원의 강다니엘이 11.5%(66명), 배우 정해인이 8.9%(51명)로 뒤를 이었다.

세븐에듀 관계자는 ”이미 10대, 20대 사이에서 많은 인기를 누렸던 박보검이 최근 ‘남자친구’에서 연하남 연기를 펼치며 30대, 40대의 마음까지 사로잡은 것 같다”고 설문 결과에 대해 설명했다.

김현유 에디터: hyunyu.kim@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