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8년 12월 11일 09시 48분 KST

박서원 대표와 조수애 전 아나운서의 웨딩화보가 공개됐다(사진)

두산 매거진 박서원 대표와 조수애 전 JTBC 아나운서.

두산 매거진 박서원 대표와 조수애 전 JTBC 아나운서가 지난 8일 서울 장충동 신라호텔에서 백년가약을 맺었다. 결혼식 이틀 뒤인 10일, 박 대표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웨딩 사진을 직접 공개했다. 일반적으로 신랑이 착용하는 한복이 아닌 야상 점퍼를 입은 박 대표의 모습이 눈에 띈다.

ap_cco/instagram
ap_cco/instagram
ap_cco/instagram
ap_cco/instagram
ap_cco/instagram
ap_cco/instagram

박 대표는 사진과 함께 결혼식 당일의 영상도 공개했다. 이 중에는 박용만 두산그룹 회장이 아들 박 대표에게 남긴 축사 장면도 있었다.

박 회장은 ”지난번에 집사람이 서원이에게 ‘신체발부 수지부모(신체발부 수지부모(身體髮膚 受之父母:몸이란 부모님으로부터 받은 것이므로 소중히 여겨야 함)‘라는데 넌 머리를 그렇게 밀고 다니냐‘고 물었다”고 입을 열었다. 박 대표의 트레이드마크인 ‘민머리’를 언급한 것이다.

이어 박 회장은 ”그러니까 서원이가 ‘머리는 안 물려주셨다’고 했다”고 말해 모두를 웃게 만들었다. 아래 링크 두 번째 영상에서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