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8년 12월 09일 17시 54분 KST

한파주의보는 해제됐지만 추위는 월요일 출근길까지 이어진다

서울에 발령됐던 한파주의보는 오늘(9일) 오후 해제됐지만 추위는 출근길인 월요일 오전까지 이어질 전망이다. 

기상청에 따르면 내일(10일)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영하 7도, 철원 영하 13도 등 전국이 영하 13도에서 영하 1도로 계속 영하권에 머문다. 낮부터 기온이 영상권으로 오르며(서울은 4도, 전국은 2도에서 10도) 추위는 다소 누그러들 것으로 예상된다.

서울, 경기 지역을 중심으로 건조특보가 늘어나고 있지만, 화요일 이후부터 전국 곳곳에 눈 또는 비가 내리면서 건조함이 다소 완화될 것으로 보인다.

PRESENTED BY 일동제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