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8년 12월 05일 22시 21분 KST

6일 낮은 덜 춥다. 밤부터는 다시 영하다.

기상청 '한파특보 가능성 있다'

뉴스1
 5일 서울시내 한 화단에서 흘러내린 물이 얼어 고드름이 열려 있다. 

날이 잠시 풀렸다, 다시 얼어붙는다.

기상청에 따르면 전국에 ‘한파주의보’가 내린 5일 수요일과 달리, 6일 목요일은 오전과 낮 동안 기온이 다시 오른다. 하지만 6일 밤부터는 다시 영하권으로 떨어지며, 체감온도도 떨어진다.

기상청은 경기내륙, 강원영서 지방에서 ‘한파특보’가 발표될 가능성이 있다고 밝혔다.

지역별 6일 최저기온과 최고기온은 아래와 같다.

서울·경기: -3~8도

강원영서: -2~9도

강원영동: -9~8도

충청북도: -1~3도

충청남도: -3~9도

경상북도: 1~10도

경상남도: 2~11도

울릉·독도: 7~12도

전라북도: -1~9도

전라남도: 4~10도 

제주도: 8~13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