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8년 11월 30일 15시 00분 KST

배우 정일우가 대체복무를 마쳤다

”당연히 국민으로서 해야 할 의무인데 소집해제를 축하해 주셔서 감사하다”

뉴스1

배우 정일우가 사회복무요원 대체복무를 마치고, 제복을 입은 모습으로 팬들 앞에 인사를 전했다.

30일 정일우는 서울 서초동에 위치한 구립서초요양센터에서 소집해제를 신고했다. 이날 정일우는 ”당연히 국민으로서 해야 할 의무인데 소집해제를 축하해 주셔서 감사하다”라며 ”작품에 목말라 있었다. 일이 하고 싶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정일우는 ”배우 정일우가 아닌 인간 정일우로서 많은 것을 배우고 느꼈다. 배우 생활하는 데 큰 밑거름이 될 것 같다”라며 ”삶의 끝에 계신 어르신들에 대한 생각도 하게 됐다. 많은 분들이 초고령화된 사회에 대해 많이 관심을 가지셨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뉴스1

이날 정일우의 소집해제 현장에는 한국뿐만 아니라 일본, 중국, 홍콩, 대만 등 아시아 각국의 팬들이 모였다. 정일우는 “2년 동안 끊임없이 사랑을 보내주신 팬들께 감사드린다”며 감사를 표했다. 정일우는 내년 2월 방송 예정인 SBS 사극 ‘해치’에 출연할 예정이다.

한편 정일우는 지난 2006년, 절친한 사이인 배우 이민호와 함께 교통사고를 당해 큰 부상을 입고 사회복무요원 판정을 받았다. 지난 2016년 12월 입대해 기초군사훈련을 받고 서초구립노인요양센터에서 근무했다. 우수사회복무요원으로 선정돼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을 받기도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