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8년 11월 18일 18시 05분 KST

내일부터 BBQ 치킨값이 2000원 오른다

배달비 인상 탓인 것으로 알려졌다

한겨레

대형 치킨 프랜차이즈인 BBQ가 배달비 인상 등을 이유로 19일부터 주요 메뉴의 가격을 2000원 올릴 방침인 것으로 확인됐다.

18일 연합뉴스에 따르면 BBQ는 이날 대표적인 프라이드 치킨 제품인 ‘황금올리브’를 기존 1만6000원에서 1만8000원으로 2000원 인상하기로 방침을 정하고 각 가맹점주한테 이를 통보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에 가격이 오르는 제품은 황금올리브 이외에도 양념치킨과 반반 메뉴 등인 것으로 전해졌다. BBQ는 지난해 5~6월에도 가격 인상을 시도했다가 공정거래위원회로부터 가맹사업법 위반 혐의로 조사를 받는 사실이 알려지면서 인상 대상 품목의 가격을 원래대로 되돌린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