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2018년 11월 14일 11시 28분 KST | 업데이트됨 2018년 11월 14일 11시 29분 KST

뉴질랜드 앞바다에서 다이버들이 마주친 길고 하얀 바다생물의 정체 (사진,영상)

다이버들이 직접 만져봤다

 

뉴질랜드 본토에서 48km 정도 떨어진 화카리(화이트 섬) 인근 바다에서 길고 하얀 거대 생물체가 발견됐다.

호주뉴스에 따르면 이 생물체와 직접 만난 이들은 56세의 다이버 스티브 헤더웨이와 48세의 다이버 앤드류 버틀이다. 이들은 처음엔 뭔지 몰라 당황했지만 곧 카메라를 꺼내 촬영했다고 전했다.

몸길이 8m에 거대한 벌레나 비닐봉지처럼도 보이는 이 생물은 불우렁쉥이(pyrosome)이로 추정된다. 일반적으로 발견되는 개체들의 몸길이는 최소 10cm에서 수 미터 정도다. 두 다이버는 인터뷰에서 ”가끔 사람들의 그물에 작은 것들이 걸리기는 하지만 큰 것이 걸린 적은 없다”, ”세계 곳곳에서 작은 불우렁쉥이들이 발견되곤 하지만 이만한 크기는 본 적이 없다”고 말했다. 생물체는 촬영하는 동안 형태와 움직임을 자주 바꿔가며 움직였다고 이들은 전했다.

아래에서 다이버들이 함께 헤엄치고, 만져보기도 하는 모습을 찍은 영상을 볼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