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8년 11월 12일 09시 58분 KST

밴드 장미여관이 활동 7년 만에 해체를 결정했다

해체시점은 오늘이다.

뉴스1

강준우, 육중완, 임경섭, 윤장현, 배상재의 밴드 장미여관이 해체한다.

11월 12일, 장미여관의 소속사 록스타뮤직앤라이브에 따르면 해체시점은 바로 12일이다. 이날 계약이 종료되기 때문이다. 소속사는 해체 이유를 ”멤버 간 견해 차이”라고 밝혔다.

임경섭과, 윤장현, 배상재의 이후 활동 계획은 알려지지 않았다. 다만 육중완과 강준우는 ‘육중완밴드’라는 이름으로 활동을 이어갈 계획이다.

아래는 소속사의 공식입장 전문이다.

안녕하세요. 밴드 장미여관 소속사 록스타뮤직앤라이브입니다.

우선 장미여관을 사랑해주시는 모든분들에게 어두운 소식을 전하게 되어 진심으로 마음이 무겁습니다.2011년 육중완과 강준우가 주축이 되어 결성한 후 이듬해5인조로 활동을 시작한 이래 각종 방송과 공연을 통해 대중에게 많은 사랑을 받았던 장미여관은 멤버간의 견해 차이로 인하여 당사와 계약이 종료되는11월12일을 기점으로7년간의 팀 활동을 마무리하게 되었습니다.

이후 멤버 육중완과 강준우는 육중완밴드라는 이름으로 새로운 활동을 이어나갈 예정입니다.

장미여관 윤장현, 임경섭, 육중완, 배상재, 강준우5인의 앞으로의 활동에 많은 관심과 응원 부탁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