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8년 11월 02일 12시 18분 KST

"인스타 이틀 쉬었다"는 기은세에게 전현무가 돌직구를 날렸다

‘인스타그램 스타‘로 유명한 기은세가 방송 출연 이후 소셜 미디어를 이틀간 하지 않았다고 털어놨다가 전현무로부터 ‘돌직구’를 맞았다.

KBS

1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는 ‘쿠킹스맨 특집’으로 진행돼 가수 손나은과 최현석, 미카엘, 오스틴강 셰프와 기은세가 출연했다.

기은세는 이전에도 ‘해피투게더’에 출연해 과거 배우 활동과 연애, 결혼에 대한 이야기를 나눈 바 있다. 기은세는 당시를 회상하며 ”지난 출연 후 반응이 너무 뜨거웠다. 원래 인스타그램을 매일 하는데, 반응이 너무 뜨거워서 이틀 쉬었다”고 털어놨다.

이유에 대해 기은세는 ”한마디 올리면 관심 집중을 받으니 가만히 있었다”라고 말한 뒤 ”너무 스타들의 발언처럼 한 것 같다”고 민망해했다. 이에 전현무는 ”연예인병 초기 증상”이라고 돌직구 지적을 날렸다.

KBS

한편 이날 기은세는 손나은을 위해 전복 바게트를 만들었으나 선택을 받는 데는 실패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