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8년 11월 01일 20시 26분 KST | 업데이트됨 2018년 11월 01일 20시 28분 KST

윤창호씨 친구들은 이용주 음주운전에 "참담하다"고 밝혔다

"음주운전은 살인행위"라던 이용주 의원은 음주운전 단속에 적발된 바 있다. '면허정지' 수준이었다.

이용주 의원 블로그

지난 9월 부산 해운대에서 음주 운전자가 몰던 차량에 크게 받혀 의식불명 상태에 이른 윤창호씨의 친구들이용주 의원의 음주운전 적발에 ”참담하다”는 입장을 밝혔다.

음주운전 처벌을 강화하는 내용의 ‘윤창호법’ 제정을 추진하고 있는 윤씨의 친구들은 법안 발의에 동참한 이용주 민주평화당 의원이 면허 정지 수준에 이르는 음주운전을 하다 적발되자 1일 성명서를 발표했다.

이들은 이 의원의 음주운전에 대하여 ”대한민국 음주운전의 현실”이라며 ”검사 출신인 이 의원의 음주운전 적발은 그동안 법조인 출신 국회의원들이 윤창호법 개정에 소극적인 태도로 일관했던 이유를 여실히 보여준다”고 지적했다.

이어, ”나라를 배신과 충격으로 물들인 이번 사건이 계기가 되어 대한민국의 정의가 실현되는 강력한 윤창호법 개정을 통해 국정을 담당하는 자들의 소탐대실하는 어리석은 행태를 끝낼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성명서 전문을 보고 싶다면, 여기를 클릭하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