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8년 11월 01일 10시 57분 KST

김성주가 피맥집 사장을 몰래 방문해 전해준 특강(영상)

장사를 하든 하지 않든, 알아두면 도움이 될 만한 ‘아나운서 특강’이었다.

SBS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 성내동 만화거리 편에서 가장 주목받은 가게는 단연 ‘피맥집‘이었다. 기본도 열의도 부족한데 가게를 차렸으며, 성인임에도 바로 옆에서 가게를 하는 동생에게만 기대려 하는 ‘총체적 난국’의 모습에 백종원도 엉망진창이라는 평가를 내린 바 있다.

31일 방송으로 백종원의 솔루션은 끝이 났다. 솔루션을 통해 맛을 잡아준다고 해도 아무런 기본도 갖추고 있지 않았기에 결국 피맥집 사장에게는 더 많은 공부와 노력이 필요할 것이라는 결론이 났다.

솔루션 마무리에 앞서 MC 김성주가 피맥집 사장을 찾았다. 김성주는 ”저는 장사 이런 건 잘 모른다. 그래도 제가 조금 도움이 될 수 있을 것 같아서 왔다”라며 ”대중이 선호하는 이미지에 대한 분석이 돼 있다. 장사도 사실 사람을 응대하는 것”이라며 자신이 찾아온 이유를 밝혔다.

김성주는 패션과 말투, 표정 등 다양한 부분에서 손님에게 호감을 줄 수 있는 방법을 설명했다. 음침해 보였던 피맥집 사장님은 김성주 방문 후 순식간에 밝아졌다. 장사를 하고 있거나, 그렇지 않더라도 알아두면 도움이 될 만한 ‘아나운서 특강’인 셈이다. 아래 영상에서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