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8년 10월 23일 15시 51분 KST

'써니' 강형철 감독과 도경수의 '스윙키즈' 예고편이 공개됐다

1951년 거제 포로 수용소가 무대다.

tvN 드라마 ‘백일의 낭군님‘은 10월 30일 종영한다. 하지만 도경수는 12월에도 돌아온다. ‘과속스캔들‘과 ‘써니‘를 연출한 강형철 감독의 신작 ‘스윙키즈’다.

N.E.W

‘스윙키즈’의 무대는 1951년의 거제도 포로수용소다. 도경수는 북한군 포로인 로기수를 연기한다. 로기수는 어느 날 브로드웨이 출신인 미군 장교 잭슨의 춤을 보고 탭댄스에 매료된다. 잭슨은 로기수를 비롯한 여러 인물들을 데리고 댄스팀을 구성한다. 하지만 한국전쟁의 시기에 포로수용소에서 북한군 포로가 미국의 춤을 추는 건 쉽지 않은 일이다.

N.E.W
N.E.W
N.E.W

영화의 원작은 지난 2016년 공연된 ‘로기수‘란 제목의 뮤지컬이다. 10월 23일 공개된 ‘스윙키즈’의 예고편을 보면 원작의 설정대로 수용소 내 포로들 간의 이념전쟁이 춤에 빠진 사람들에게 위기를 가져올 듯 보인다.

 

연출을 맡은 강형철 감독은 지난 1월 영화전문지 ‘씨네21’과의 인터뷰에서 “80년대 팝송, 데이비드 보위, 비틀스 등의 곡”을 사용했다고 밝혔다. ‘과속스캔들‘과 ‘써니’ 그리고 ‘타짜 2: 신의 손‘까지 여러 추억의 음악들을 적재적소에 배치했던 것처럼 ‘스윙키즈’에서도 귀에 익은 음악들이 등장할 것으로 예상된다. 도경수 외에도 오정세, 박혜수 등이 출연하며 실제 브로드웨이 탭댄서인 자레드 그라임스가 이들에게 탭댄스를 지도하는 잭슨 역을 맡았다.

N.E.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