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8년 10월 19일 09시 32분 KST

스피카 출신 양지원이 악성 루머에 대해 '안타깝다'며 전한 말

"이미 결혼까지 한 분이고, 나 역시 남자친구와 교제 중인데..."

뉴스1

배우 조정석 측이 소셜미디어를 통해 유포된 악성 루머에 대해 강경 대응을 시사한 가운데, 그룹 스피카 출신 가수 양지원도 ”안타깝고 속상하다”는 입장을 밝혔다.

18일 이데일리는 단독으로 양지원과 인터뷰를 진행했다. 이에 따르면 양지원은 ”‘지라시’에 나온 내용은 조금도 사실이 아니다. 소설같은 내용에 어처구니 없다”며 ”조정석과 몇 년 전 드라마에 함께 출연한 적이 있어서 당연히 친분은 있지만 지난 약 5년 간 만남은 물론 둘만의 사적인 통화나 문자 한 통 없었다”며 악성 루머의 내용을 부인했다.

양지원은 ”조정석은 이미 결혼까지 한 분이고, 나 역시 남자친구와 교제 중인데 그런 악성 루머가 돌아 안타깝고 속상하다”라며 ”거론된 사람은 피해가 적지 않다. 유포자에게 엄벌이 내려져 다시는 비슷한 일이 일어나지 않았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앞서 17일 카카오톡과 소셜 미디어를 중심으로 수많은 연예인들의 이름이 거론된 ‘찌라시’가 유포됐다. 유포는 순식간이었고 이들의 이름은 포털사이트 네이버 실시간 검색어에 오르기도 했다.

PRESENTED BY 네스프레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