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이스
2018년 10월 16일 14시 48분 KST

베트남판 '베첼러'의 그녀들은 결국 커플이 됐다

장미전달식에서 남성이 아닌 다른 여성참가자에게 고백한 여성이 있었다.

THE BACHELOR VIETNAM - ANH CHANG OC THAN

지난 9월, 미국 리얼리티 프로그램인 ‘베첼러‘의 베트남판에서 놀라운 일이 벌어졌다. 잘생긴 고학력, 고수입 남성이 25명의 여성 가운데 한 명을 선택할 때까지 전개되는 이 프로그램에서는 매회 ‘장미 전달식’을 통해 떠나는 자와 남는 자가 가려진다. 그런데 지난 9월에 방영된 에피소드에서는 한 여성 참가자가 다른 여성 참가자에게 사랑을 고백한 것이다.

 

THE BACHELOR VIETNAM - ANH CHANG OC THAN

고백한 참가자의 이름은 민 투, 고백을 받은 사람은 트룩 누다. 이미 베첼러에게 장미를 받았던 트룩 누는 민 투의 고백을 받은 후 다시 장미꽃을 돌려주었다.

THE BACHELOR VIETNAM - ANH CHANG OC THAN

 하지만 당시 미방영분 클립에서 트룩 누는 다시 프로그램에 남기로 결정했다. 마음을 고백한 민 투는 그렇게 쓸쓸이 프로그램을 떠났다.

그런데 지난 10월 14일, 새로운 반전이 전해졌다.

아시아인과 아시아계 미국인에 대한 이야기를 다루는 ‘NextShark’는 베트남판 ‘베첼러’의 프로듀서인 안 트란과의 인터뷰를 전했다. 이 인터뷰에서 안 트란은 두 여성의 새로운 결말을 전했다. 지금 그녀들은 함께 하면서 사랑하는 중이란 소식이었다.

″프로그램에서 떠난 이후로 지금까지 함께하고 있습니다. 우리는 두 사람이 사랑을 찾게 될 것이라는 우리의 약속을 이행했습니다.”

사랑을 찾는 사람들이 출연하는 리얼리티 프로그램의 참가자들이 정말 사랑을 찾았으니, 프로그램의 취지에는 맞는 셈이다. 단 사랑을 찾은 사람이 주인공 남성이 아닐 뿐이다.

베트남판 ‘베첼러’의 또 다른 프로듀서인 안 투 응우옌은 이들의 새로운 사연에 대한 소감을 다음과 같이 전했다.

″베트남계 미국인이자 동성애자로서, 그리고 이 프로그램에 참여해 두 사람의 사랑을 처음 목격한 사람으로서, 이들은 사랑은 어디까지나 사랑이라는 걸 감동적이고 강렬하게 보여주었습니다. 또한 많은 사람이 지켜보는 상황에서 두 여성이 이런 결정을 했다는 점에는 경외심이 느껴집니다. 특히 가족을 다른 것보다 더 우선시하는 베트남 문화의 맥락에서 볼 때 더 놀랍습니다. 우리의 영상클립이 전 세계적인 화제가 되고, 베트남 내 성소수자의 문제를 전 세계적인 규모로 논의할 수 있는 계기가 되었다는 것도 자랑스럽게 생각합니다.”

아래는 방송에서 고백을 받았던 트룩 누가 이제 연인이 된 민투와 함께 찍은 사진을 공개한 페이스북 포스팅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