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8년 10월 13일 16시 43분 KST

'얼짱시대' 출신 홍영기가 "많은 분이 늦게 결혼했으면 좋겠다"며 한 말

홍영기는 만 20세에 임신해, 이른 나이에 결혼했다.

코미디TV ‘얼짱시대‘로 데뷔한 방송인 겸 쇼핑몰 CEO인 홍영기가 오늘(13일) 저녁 MBN ‘동치미’에 출연한다. 만 20세였을 때 만 17세이던 남편을 만나 임신해 결혼하게 된 홍영기는 이날 방송에서 결혼 뒷이야기에 대해 이야기할 예정이다.

MBN이 녹화 상황을 공개한 바에 따르면, 홍영기는 ”남편과 결혼을 결심하고 만났으나 아이는 예상하지 못했다”며 ”(임신을 알게 된 순간) 마음이 무너지는 것 같았는데 남편은 ‘이 여자를 내가 책임질 수 있겠구나’라며 좋아하는 모습이 철없어 보였다”고 전했다.

또한, 홍영기는 다른 이들에게 ”청춘을 다 즐기고 30대에 결혼을 해도 늦지 않다고 말하고 싶다”고 밝혔다.

왜냐하면, ”결혼을 일찍 하니 많은 것들을 포기하게” 된다는 걸 알게 되었기 때문이다. 홍영기는 ”그때는 다 컸다고 생각했지만 주변 친구들을 보니 청춘인 나이가 부럽다”며 ”많은 분이 늦게 결혼했으면 좋겠다”는 조언을 전했다.

본방송은 오늘(13일) 저녁 11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