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2018년 10월 12일 16시 45분 KST

일본 정부가 한국 국회의원의 독도 방문 계획에 반발했다

"도저히 받아들일 수 없다."

뉴스1

지난 10월 10일, 국회 교육위원회는 오는 10월 22일 독도를 방문한다고 밝혔다. 10월 25일 ‘독도의 날’을 앞두고 국정감사 현장시찰 차원에서 나온 계획이다. 이들은 울릉도와 독도를 방문해 영토 고증과 독도수비대 격려 활동을 벌인다고 했다.

이에 대해 일본 정부는 강하게 반발한 것으로 알려졌다.

10월 11일, 일본 산케이 신문은 ”일본 외무성이 지난 10일 주한 일본 대사관을 통해 엄중하게 항의했다”며 ”(이 같은 사실은)자민당의 ‘영토에 관한 특명위원회’가 연 모임에 참석한 외무성 간부가 밝혔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일본 외무성은 ”도저히 받아들일 수 없다. 매우 유감이다”라는 입장을 전하며 계획 중단을 요구했다고 한다.

또한 자민당의 특명위원회도 ”우리 나라의 권익에 대한 침해에 단호하게 항의한다”는 결의문을 채택한 것으로 알려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