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8년 10월 11일 12시 20분 KST | 업데이트됨 2018년 10월 11일 12시 21분 KST

뮤지컬배우 이혜경 남편인 성악가 오정욱씨가 세상을 떠났다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뮤지컬배우 이혜경(47)씨의 남편인 성악가 오정욱씨가 9일 췌장암으로 세상을 떠났다. 향년 48세. 

OSEN

OSEN에 따르면, 1997년 뮤지컬 ‘한여름밤의 꿈‘을 시작으로 현재 ‘오! 캐롤’에서 주연 ‘에스더’ 역을 연기 중인 이혜경씨의 남편인 성악가 오정욱씨가 췌장암 투병 끝에 9일 오후 세상을 떠났다.

이씨가 비보를 접했을 때는 9일 오후 3시 ‘오! 캐롤’ 공연 시작 직전으로, 이씨는 자신의 역할이 작품에서 차지하는 비중 등을 고려하여 공연과 커튼콜까지 모두 소화했다. 이씨는 정해진 일정을 모두 소화한 뒤 무대 뒤에서 오열하며 빈소로 향한 것으로 전해졌다.

두 사람은 1998년 결혼했으며, 고인은 뮤지컬과 오페라 등 여러 장르의 무대에서 활동해 왔다. 뮤지컬 ‘오! 캐롤’ 제작사 관계자는 연합뉴스에 ”이혜경씨의 이번 주 출연 스케줄은 다른 배우들로 대체될 예정”이라고 전했다. 이씨가 연기 중인 왕년의 스타이자 리조트 사장 ‘에스더’ 역은 배우 박해미씨와 김선경씨가 번갈아 맡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