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8년 10월 06일 20시 39분 KST

태풍에도 불구하고 여의도 불꽃축제는 예정대로 열렸다(사진)

행사 주제는 ‘꿈꾸는 달’

태풍 영향으로 취소와 연기 등을 검토되었던 여의도 서울세계불꽃축제가 예정대로 6일 저녁에 진행됐다. 행사를 주관하는 한화 측은 이날 오전까지 행사 취소를 검토했지만 수도권이 태풍 ‘콩레이’ 영향권에서 벗어나면서 행사를 진행한다고 알렸다.

올해 불꽃축제는 예정대로 저녁 7시부터 1시간40분가량 서울 여의도 한강공원에서 열렸다. 행사 주제는 ‘꿈꾸는 달’로 화려한 불꽃이 여의도 하늘을 달구었다.

아래는 사진

Photo gallery2018 여의도 세계 불꽃축제 See Galle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