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8년 09월 28일 10시 37분 KST

'하트시그널 시즌1' 카레이서 서주원이 결혼 소식을 전했다

상대는 '원래부터 이상형'이었던 모델 김민영.

‘하트시그널1’에 출연했던 카레이서 서주원과 모델 겸 방송인 김민영이 결혼 소식을 전했다.

OSEN에 따르면 두 사람의 결혼을 담당하고 있는 아이웨딩 측은 28일, 이들의 결혼 소식을 전했다. 이에 따르면 서주원과 김민영은 오는 11월 11일 서울 모처에서 비공개로 결혼식을 올릴 예정이다.

OSEN
OSEN

서주원은 ”김민영이 원래부터 이상형이었다”라며 ”‘하트시그널1’ 종영 후 슈퍼주니어 신동 형과 작곡가 김이나 누나와의 술자리에서 이상형에 대한 질문을 받았는데, 구체적으로 한 명이 있다고 말했다. 그게 바로 김민영”이라고 전했다.

또 ”두 사람이 김민영과 친분이 있다고 해서 운 좋게 소개해 줬고 몇 번의 만남 후 2017년 마지막 레이싱 대회에 초대했다. 이후 자연스럽게 연인 사이가 됐다”라며 ”원래 듣던 성격과 반대로 나에게 정말 따뜻함으로 다가왔고, 배려심 깊은 모습에 반해 결혼을 결심했다”고 결혼 결심 이유를 전했다.

OSEN
OSEN

김민영은 ”(서주원이) 연하이기 때문에 결혼을 할 것이라는 기대는 없었다. 하더라도 먼 미래에 할 것이라 생각했는데 서로 깊게 사랑하며 양가부모님의 사랑과 응원으로 자연스럽게 결혼하게 됐다”라며 ”부족한 것이 많지만 좋은 아내가 되고 싶고, 늘 재미있고 행복하게 함께하고 싶다”며 소감을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