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8년 09월 27일 16시 37분 KST | 업데이트됨 2018년 09월 28일 17시 14분 KST

신애라 씨가 밟는 박사 과정을 두고 '가짜 학위' 논란이 벌어진 이유

자세히 보자

지난 23일 SBS의 예능 프로그램 ‘집사부일체’에 출연한 신애라 씨가 ”박사 과정을 밟고 있다”고 밝힌 대학과 이 대학의 학위에 대해 여러 사람들이 평가를 내놓고 있다. 

이날 방송에서 신 씨가 다닌다고 밝힌 대학은 ‘히즈 유니버시티’(HIS UNIVERSITY)로 캘리포니아 주 코로나 시에 위치한다. 대문자 ‘히즈‘는 ‘그’의 소유격으로 이 대학의 설명을 보면 기독교의 신을 뜻한다.

해당 대학은 한인이 세운 최초의 대학으로 2003년 설립된 이후 한국 언론의 주목을 여러 번 받은 바 있다. 이번에 문제가 먼저 불거진 곳은 한인 커뮤니티인 ‘미씨 유에스에이’. 미씨 유에스에이에는 ”해당 대학이 정식 인가를 받은 곳이 아니다”라는 글들이 올라오기 시작했다.

확인 결과 현재 이 대학은 허가(approval)와 인증(accreditation) 사이 어딘가에서 떠돌고 있다. 해당 대학이  캘리포니아 주정부 산하의 ‘캘리포니아 사립고등교육•직업교육‘에 등록된 대학인 것은 사실이다. 그러나 이는  캘리포니아 주가 사립 교육기관에 주는 ‘승인‘일 뿐 일반적으로 이야기하는 ‘인증’(Accreditation)에는 해당하지 않는다는 분석이다. 

미국의 대학은 유학하는 입장에서 실질적으로 대략 아래와 같이 나눠볼 수 있다. 

1) 주정부가 승인한 교육 기관. 

2) 유학비자를 받는 데 반드시 필요한 입학허가서(I-20) 발급이 가능한 학교.

3) 미 교육부가 인증한 기관에서 ‘인증’(Accreditation)을 받은 학교. 

우리가 보통 ‘하버드로 유학 갔다‘, ‘예일 출신이다’라고 할 때 등장하는 이름있는 학교들은 위의 1, 2, 3번 조건을 모두 충족한다.

신 씨가 박사 학위를 밝고 있는 대학이 ‘가짜 대학’이라는 말이 나오는 이유는 이 학교가 3번의 조건을 충족하지 못했기 때문으로 보인다.

이 학교의 홈페이지에는 ”히즈 유니버시티는 아직 인증(Accreditation)을 받지 못했다”는 문구가 올라 있다.

HIS UNIVERSITY HP

특히 신애라 씨가 방송에서 ”제가 영어를 못 해서 속상했죠”라며 ”남들은 영어를 진짜 잘하는데, 심리학 상담학은 처음에 얼마나 힘들었겠어요”라고 밝히는 장면이 문제가 되기도 했다. 총장이 한국 사람인 히즈 유니버시티는 설립 목적 자체가 미국 내 한인 이민 사회의 가정 문제를 풀 ‘가정 사역자‘를 배출하는 것이며, 이에 따라 학교 내 주 언어가 ‘한국어’다. 

아래는 ‘결혼 가정 치료 전문가 프로그램’ 홈페이지에 올라온 히즈 유니버시티에 대한 설명이다. ”한국어가 주 언어다”라고 되어 있다. 

mftcaliforniacom

신 씨가 밟고 있는 박사 학위를 두고 ′ 가짜 학위’로 몰아갈 수는 없다. 미국의 수많은 종교 대학이 수여하는 학위들과 그 위상에서 크게 다르지 않기 때문이다.

최순실 씨가 ‘퍼시픽 웨스턴 대학교‘를 나온 후 이 학교가 폐지되자 ‘펜실베이니아 주립대학교’로 적어 학력을 위조한 사건 등과는 그 양상이 전혀 다르다. 

다만 해당 학위가 다른 ‘인증’을 받은 대학들에서 교수 자리를 얻거나 다른 박사 학위를 딸 때 인정을 받을 수 있을 가능성은 거의 없다. 예를 들어 히즈 유니버시티에서 받은 학사나 석사 학위로  캘리포니아대학교 로스앤젤레스 캠퍼스(UCLA)의 학위 프로그램에 입학 자격을 얻을 가능성은 제로에 가깝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