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8년 09월 21일 17시 22분 KST

20대 여성이 어머니와 교제하던 50대 남성을 흉기로 찔러 살해했다

"술을 마시면 어머니를 때렸고, 거기에 불만을 품었다."

뉴스1

어머니와 교제 중이던 남성을 살인한 혐의로 20대 여성 A씨가 체포됐다.

21일 뉴스1에 따르면 충남 보령경찰서는 A씨를 붙잡아 조사 중이다. A씨는 전날 오후 7시 무렵 보령시에 위치한 B씨(52, 남)의 집에 어머니와 함께 방문했다. A씨는 B씨와 다투던 중 흉기를 휘둘렀고, 한 차례 찔러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B씨가 술을 마시면 어머니를 때려 불만을 품었다”고 진술했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자세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으며, 구속 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