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8년 09월 10일 16시 59분 KST

배우 백다은이 '스폰 제안' 메시지를 공개했다

그룹 달샤벳 출신 배우.

뉴스1

그룹 달샤벳 출신 배우 백다은이 ‘스폰서 제안’에 분노했다.

백다은은 9일 밤 인스타그램에 자신에게 온 다이렉트 메시지(DM) 화면을 캡처해 공개했다.

사진에는 ”장기적인 스폰서 의향 있으시면 연락 부탁드린다”는 메시지 내용이 포함됐다.

이에 백다은은 ”없어. 이런 것 좀 보내지 마”라며 ”나 열심히 살고 알아서 잘 산다”는 글을 남겼다.

백다은은 지난 2011년 달샤벳으로 데뷔해 ‘비키‘라는 예명으로 활동했다. 그러나 팀을 떠나 배우로 전향, 지난 2014년에는 영화 ‘바리새인’ 등에 출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