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프스타일
2018년 09월 10일 09시 58분 KST

오늘(10일)부터 스타벅스 매장에서 달라지는 것

두달 후 전국 매장으로 확대

melmedia via Getty Images

스타벅스 코리아가 환경 보호 차원에서 플라스틱 빨대를 대체할 종이 빨대를 사용한다. 10일부터 두달간 시범 운영을 하고 고객 조사를 진행한 뒤 오는 11월 중 전국 매장으로 확대 도입할 예정이다.

시범 운영은 일단 전국 100개 매장만 대상으로 실시된다. 서울 55곳, 부산 27곳, 제주 18곳이다. 스타벅스에는 빨대가 총 5가지 있는데 이중 가장 많이 사용되는 ‘차가운 음료 빨대’ 1종을 먼저 종이빨대로 교체한다. 스타벅스는 시범운영이 끝난 후 모든 종류의 빨대를 종이빨대를 대체할 예정이다.

 

 

시범운영매장에서는 상시 비치해뒀던 플라스틱 빨대를 모두 회수하고, 빨대가 필요한 음료를 주문하는 고객에게만 음료당 1개의 빨대를 제공한다. 음료를 저을 때 사용하는 플라스틱 스틱도 나무로 만들어진 스틱으로 교체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