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8년 09월 08일 11시 13분 KST | 업데이트됨 2018년 09월 08일 11시 13분 KST

"전국민이 처음 들어본 수준"이라는 나플라의 랩을 들어보자(영상)

극찬이 이어졌다

7일 방송한 엠넷의 힙합 서바이벌 ‘쇼미더머니 777’ 1화에서 래퍼 나플라가 폭발적인 랩으로 심사위원들에게 오히려 ”들려줘서 감사하다”는 극찬을 받았다.?

이날 방송에서 2차 예선은 심사위원들이 참가자의 가치를 팀당 500만원까지 책정하는 형식으로 진행됐다. 

4팀의 프로듀서들로부터 ‘전원합격’을 받은 나플라는 거의 만점에 가까운 1830만원의 파이트머니를 챙겼다.

나플라의 부대를 들은 더콰이엇은 “다같이 나플라에게 고마워해야 할 것 같다. 일곱 번의 시즌 동안 이 정도의 랩을 보여준 사람이 없었다. 처음으로 전 국민이 TV로 진짜 높은 수준의 랩을 듣게되는 순간이었다”라고 밝혔다. 

MNET/captu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