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8년 08월 16일 09시 42분 KST

'라스' 안무가 배윤정 "아이오아이 김소혜, 굉장히 뿌듯"

"소혜야, 가수가 하고 싶어?"

배윤정이 프로듀스 101 출신 김소혜의 성공을 뿌듯해했다. 

15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는 김완선, 이광기, 배윤정, 주호민 네 사람이 뭉친 ‘오늘 밤은 어둠이 무서워요’ 특집으로, 한여름 밤 오싹하게 만들 소름 돋는 이야기의 향연이 펼쳐졌다.

배윤정은 카라, 브라운아이드걸스, 걸스데이, EXID, 티아라 등의 국내에서 내로라하는 걸그룹 안무를 연달아 히트시킨 안무가. 오디션 프로그램 안무 트레이너로 활약하며 독한 평가와 혹독한 트레이닝으로 대중에게는 ‘쎈 이미지’로 각인돼 있다.

‘프로듀스101’ 시즌1 당시 배윤정은 김소혜에 ‘소혜야, 가수가 하고 싶어?’라는 독설로 화제가 됐다.

OSEN

배윤정은 ”독설이 아니라 정말 궁금했다. 그 친구가 춤 노래가 안 됐는데 미션을 소화 못하더라. 진짜 가수가 되고 싶어서 궁금해서 물은 건데 독설처럼 됐다”고 설명했다.

이어 ”그런데 이 친구가 밤을 새서 연습을 하고 나온 거다. 눈물이 났다. 사람들은 내가 눈을 찔러서 억지로 운거라고 하지만 아니다. 노력이 보였기에 운 것이다”고 덧붙였다.

배윤정은 김소혜가 아이오아이 멤버로 데뷔한 것에 대해서는 ”굉장히 뿌듯했다”며 미소를 지었다.

배윤정은 남자친구에 대한 질문에 ”축구를 가르치는 분”이라고 말했다. 이어 ”원래 알던 사이인데 그 분이 적극적으로 했다”며 ”연하인데 ‘어? 요것봐라?’ 하면서 남자로 보였다. 연하라서 좋아하는게 아니라 제가 좋아하는 사람이 연하인 것 같다”고 답했다.

이날 배윤정은 카라의 엉덩이춤부터 ‘픽미(Pick me)’ 댄스까지 자신이 만든 걸그룹 포인트 안무 퍼레이드로 자신이 걸그룹이 된 듯 섹시하면서도 독보적인 매력을 뽐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