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8년 08월 14일 10시 10분 KST

방송 재개되는 '썰전'에서 故 노회찬 의원의 후임은 이 사람이다

많이, 익숙할 것이다.

JTBC

3주 연속 결방을 이어갔던 JTBC ‘썰전’이 4주 만에 새 패널과 함께 방송을 재개한다.

제작진은 갑작스럽게 발생한 비보를 접하고 지난 3주간 진보 논객 고(故) 노회찬 의원의 자리를 대신할 후임 섭외에 신중을 기하며 고심의 시간을 보냈다.

당분간 ‘썰전’을 이끌어갈 진보 패널로 결정된 ‘구원 투수’는 더불어민주당의 이철희 의원이다. 이철희는 ‘썰전’에 지난 2013년 첫 방송부터 2016년까지 출연했던 ‘창립 멤버’로, ‘썰전’이 시사 예능 토크쇼로 자리 잡을 수 있게 도와준 깊은 인연이 있다.

이철희는 ‘썰전’ 출연에 대한 적지 않은 부담이 있었음에도 제작진과 오래 전부터 이어온 남다른 인연으로 고민 끝에 출연을 결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구라, 박형준, 이철희가 함께 하는 ‘썰전’은 오는 16일 밤 11시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