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8년 08월 10일 10시 33분 KST

최화정이 그야말로 쿨하게 '몸매 관리 비결'을 밝혔다

송은이는 "등 근육이 살아있다"며 비결을 물었다.

올리브TV

방송인 최화정이 ‘기립근’을 유지하는 비법이 ‘PT’라고 밝혔다. 즉 많은 운동을 하는 것이 몸매 비결이었던 것.

9일 올리브 TV ‘밥블레스유’에서는 MT를 떠나는 송은이, 김숙, 이영자 그리고 최화정의 모습이 그려졌다. 최화정은 등이 파인 원피스를 입은 채 등장했는데, 이를 본 송은이는 ”등 근육이 살아있다”며 최화정에게 비결을 물었다.

최화정은 가볍게 ”나 PT 받잖아”라고 답한 뒤 그 자리에서 즉석 런웨이를 선보였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 이영자는 누가 보든 말든, 개의치 않고 수영복을 입고 신나게 노는 모습을 공개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