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8년 08월 01일 16시 51분 KST

한 쌍의 연기파 배우 커플이 탄생했다

축하합니다!

OSEN

배우 이근희(59)와 고수희(43)이 열애 중이다. 

1일 OSEN은 단독으로 이근희와 고수희가 16세의 나이차를 딛고 열애 중이라고 보도했다.

이후 고수희 소속사 더퀸 관계자는 뉴스1에 ”고수희씨가 이근희씨와 열애 중이다”라고 말했다. 이근희 소속사 더피움 관계자 역시 ”본인 확인 결과 열애 중인 것이 맞다”고 열애를 인정했다.

두 배우 모두 나이가 있는 만큼 결혼 계획은 있을까. 고수희 측은 ”결혼 계획을 밝히지는 않았다. 아무래도 두 배우가 얼굴도 알려지고 나이도 있는 만큼, 조심스러운 것 같다”고 말했다. 

티브이데일리에 따르면 이근희와 고수희는 채널A ‘개밥 주는 남자 시즌2’에 함께 출연하며 가까워졌다. 

이근희는 90년대부터 다수의 드라마에 출연하면서 얼굴을 알린 중견 배우다. 드라마 ‘그녀는 짱’ ‘내 인생의 콩깍지’ ‘라이벌’ 등에 출연했으며, 연극 ‘켄터베리 이야기’ ‘페리클레스’ 등의 무대에 올랐다. 

1999년 연극 ‘청춘예찬‘을 통해 데뷔한 고수희는 탄탄한 연기력과 개성 넘치는 매력으로 충무로를 사로잡은 배우다. 영화 ‘친절한 금자씨’ ‘너는 내운명’ ‘괴물″써니’ ‘타짜 신의 손’ 등에 출연했으며, 현재 MBN 드라마 ‘마녀의 사랑’에 출연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