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2018년 07월 22일 15시 02분 KST

'2018 유엔 전자정부 평가'에서 한국이 1위를 차지한 부문

"청와대 국민청원, 정부24 등은 디지털 혁신에 대한 우수사례"

청와대 홈페이지

대한민국이 ’2018 유엔 전자정부 평가’에서 온라인참여부문 공동 1위에 올랐다.

22일 행정안전부에 따르면 한국은 온라인참여부문에서 덴마크, 핀란드와 어깨를 나란히 했고, 전자정부 발전부문에선 덴마크, 호주에 이어 3위에 이름을 올렸다.

유엔 전자정부 평가는 유엔경제사회처(UNDESA)에서 2002년부터 2년마다 193개 전체 회원국의 전자정부 참여 및 발전부문의 수준을 평가한 것이다.

한국은 2016년 온라인참여부문에서 4위에 올랐는데 이번에는 3계단 상승한 1위를 차지했다. 전자정부 부문은 3위를 유지했다.

행안부는 ”문재인정부의 광화문 1번가, 청와대 국민청원 등 온라인 정책과 정부24, 국민생각함 등 대국민 온라인서비스 개선 등의 추진 성과가 높은 평가를 받았다”고 분석했다.

중앙일보에 따르면 김부겸 행정안전부 장관은 “한국의 전자정부는 공공서비스 편의성 제고와 행정혁신을 목표로 지속적으로 추진됐으며, 그 과정에서 국제사회의 좋은 평가를 받게 돼 보람있게 생각한다”며 “한발 앞서가는 디지털 행정으로 국제사회에 기여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유엔 측은 한국 전자정부에 대해 ”대한민국의 국민청원, 정부24, 오픈데이터포털 등은 디지털 혁신에 대한 우수사례를 보여주고 있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