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8년 07월 22일 10시 52분 KST | 업데이트됨 2018년 07월 22일 10시 52분 KST

이영자가 '상투머리'를 풀고 춤을 췄다(영상)

매니저 송성호씨를 극찬하다가 갑자기 머리를 풀었다.

MBC

생애 최초로 매니저와 함께 광고 촬영을 진행한 방송인 이영자가 방송에서 트레이드 마크 ‘상투머리’를 풀고 춤을 췄다.

21일 방송된 MBC ‘전지적 참견시점’에서는 이영자와 매니저 송성호씨의 동반 광고 촬영기가 그려졌다.

앞서 이영자는 매니저와 함께 광고를 찍게 된 것을 크게 기뻐하며 다이어트를 하고, 송씨에게 옷을 선물한 바 있다. 이날 방송에서 이영자는 송씨의 헤어스타일을 바꾸기 위해 헤어샵을 찾았고, 디자이너의 손끝에서 변신하는 송씨를 향해 “뉘집 매니저이길래 이렇게 잘생겼냐. 정말 복덩이”라며 극찬을 쏟아냈다.

그러나 출연진을 가장 놀라게 한 것은 이영자가 늘 올려묶던 머리를 풀어헤친 순간이었다. 출연진 모두가 깜짝 놀란 가운데 이영자는 풍성한 머리숱을 자랑했다. 아래 영상 1분부터 이영자의 다른 모습을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이날 방송 말미 이영자는 송씨와 함께 찍은 광고 출연료 전액을 기부했다고 밝혔다. 이영자는 한사코 이 사실을 숨기려 했으나, 전현무와 송은이는 “좋은 것은 알려야 한다”고 이를 방송에서 언급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