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8년 07월 15일 11시 25분 KST

(공식)'쇼미더머니 777'의 프로듀서 라인이 완성됐다

더콰이엇&창모 팀이 합류했다

News1
좌측 상단부터, 기리보이, 스윙스, 딥플로우, 넉살. 우측 하단부터 더콰이엇, 창모, 코드쿤스트, 팔로알토.

엠넷 래퍼 서바이벌 ‘쇼미더머니 트리플세븐’ 프로듀서 라인업이 완성됐다.

15일 엠넷은 ‘쇼미더머니 트리플세븐’에 기리보이&스윙스, 딥플로우&넉살에 이어 더콰이엇&창모, 코드쿤스트&팔로알토가 합류했다고 밝혔다.

신선하고 실험적인 음악 프로듀서 ‘TEAM 기리보이&스윙스’는 현재 한국 힙합씬을 주도하고 있는 힙합계 미다스의 손이자 거침없는 평가와 재치 있는 인터뷰로 예능을 담당하는 프로듀서 팀이다. 또한, 오리지널 정통 힙합 음악 프로듀서 ‘TEAM 딥플로우&넉살’은 언더 힙합씬에서 높은 호감도로 친근함을 담당하는 프로듀서 팀이 될 것을 예고했다.

라인업에 새롭게 이름을 올린, 강력한 프로듀싱 능력으로 중무장한 ‘TEAM 더콰이엇&창모‘는 한국을 대표하는 힙합 레이블 일리네어 레코즈의 수장 더콰이엇과 랩뿐만 아니라 프로듀싱 능력까지 인정받은 ‘래퍼들의 랩 스타’ 창모의 만남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마지막은 힙합씬의 트렌디한 비트메이커와 레이블 수장과의 만남 ‘TEAM 코드쿤스트&팔로알토’. 특유의 독특한 비트와 트렌디한 감성으로 타블로, 도끼, 로꼬 등과 작업을 이어오며 역량을 입증한 대세 프로듀서 코드쿤스트와 독보적인 스타일로 인정받는 레이블의 수장 팔로알토가 만나 힙합씬의 새로운 영역을 확장, 다양한 스펙트럼을 갖춘 음악 프로듀서 팀이 될 전망이다.

제작진은 ”전에 없던 새로운 조합의 프로듀서들이 앞으로 보여줄 프로듀싱에 기대가 크다. 지난 시즌을 뛰어넘는 역대급 무대를 선사할 것”이라고 전했다.

기존 합류 예정이었던 그레이와 비와이는 세부 스케줄 조율이 어려워 최종 출연이 불발된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쇼미더머니 트리플세븐’은 오는 9월 처음 방송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