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2018년 06월 13일 19시 40분 KST | 업데이트됨 2018년 06월 13일 19시 42분 KST

6.13 지방선거 잠정 최종투표율이 60%를 돌파했다

23년 만이다.

뉴스1

23년 만이다. 지방선거 투표율이 60%를 넘은 것으로 집계됐다. 6월 13일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전국 1만4134투표소에서 총 유권자 4290만7715만명 중 60.2%가 투표에 참여했다고 밝혔다. 아직까지는 잠정 수치다. 

1995년 제1회 지방선거 당시 투표율 68.4%에 이어 두 번째로 높은 수치다. 첫 사전투표제가 적용됐던 2014년 지방선거 투표율56.8%보다도 3.4%p 높다.

역대지방선거 최종 투표율은 1998년 52.7%, 2002년 48.9%, 2006년 51.6%, 2010년 54.5%, 2014년 56.8%였다.

13일 선거에서 투표율이 가장 높은 지역은 전남으로 69.3%를 기록했다. 가장 낮은 지역은 인천으로 55.3%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