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2018년 06월 12일 09시 51분 KST

김정은과 트럼프가 처음으로 악수를 하게 될 장소(사진)

오늘 아침 누군가 이곳을 청소했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처음으로 만나게 될 장소가 공개됐다. 싱가포르 센토사섬 카펠라 호텔에 마련된 곳이다. 미국 국기와 북한 국기가 차례대로 꽂혀있는 게 눈에 띈다. 이 사진은 6월 12일 아침에 촬영된 것이다. 호텔 직원으로 보이는 여성이 진공청소기로 카페트를 청소하고 있다.

 

Jonathan Ernst / Reuter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