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2018년 06월 12일 09시 09분 KST | 업데이트됨 2018년 06월 12일 09시 10분 KST

[화보] 북한 김정은의 어젯밤 '깜짝 외출' 사진을 감상해보자

화려한 싱가포르의 야경.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은 역사적인 북미정상회담을 하루 앞둔 11일 밤, 싱가포르 시내로의 ‘깜짝 외출’을 했다.

김 위원장은 밤 9시경(현지시각) 숙소인 세인트레지스 호텔을 나와 ‘가든스바이더베이 플라워돔’, 마리나베이샌즈 호텔의 꼭대기에 있는 ‘스카이파크‘, ‘에스플러네이드’ 등을 둘러봤다.

김정은 위원장은 싱가포르의 야경을 보며 무슨 생각을 했을까?

이게 오늘 밤 마리나베이샌즈 꼭대기에 올라 김정은이 본 것이다. 국제 은행들과 훌륭한 건축물, 풍부한 전기가 있는 번창하는 아시아의 도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