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8년 05월 23일 11시 40분 KST

남측 취재단, 정부 수송기 타고 원산으로 간다

돌아올 때는 다시 베이징을 거친다

23일 오전, 북측이 풍계리 핵실험장 폐기 행사에 참석할 남측 기자단 명단을 접수한 가운데 우리 공동취재단은 오늘 오후 12시 30분에 정부 수송기를 타고 원산으로 이동할 예정이다.

 

뉴스1
원산공항 가판대의 모습

 

통일부는 이날 ”풍계리 핵실험 폐기 행사 관련 우리 공동취재단은 11시30분까지 성남 공항으로 집결 후 12시30분 정부 수송기를 이용하여 원산으로 이동할 예정”이며 ”돌아오는 일정은 원산에서 다시 베이징으로 오는 것으로 되어 있다”고 설명했다.

통일부는 이어 ”항공기 운항 등 전반적인 것과 관련해서는 미국과 사전 협의가 충분히 되었다”고 덧붙였다.

한편, 조명균 통일부 장관은 23일 ”풍계리 핵실험장 폐기가 의미있는 행사이기 때문에 예정된 대로 남측 기자단이 일단은 가는 방향으로 되고 있어 다행스럽게 생각한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