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8년 05월 22일 11시 09분 KST

'고독한 미식가' 한국 출장 편이 드디어 공개된다

한국와 일본, 양국에서 동시 방송된다.

일본 드라마 ‘고독한 미식가’ 한국 출장 편이 오는 6월 공개된다.

22일, ‘고독한 미식가 시즌7’ 공식 독점 배급사 도라마코리아 측은 ‘고독한 미식가’ 한국 출장편이 오는 6월 1일과 8일 한국과 일본 양국에서 동시에 방송된다고 밝혔다. 이날 도라마코리아 측은 ‘고독한 미식가’ 주인공 이노가시라 고로 역의 배우 마츠시게 유타카가 가수 성시경, 배우 박정아와 함께 한 사진도 공개했다.

OSEN
OSEN

도라마코리아 측은 ”한국 에피소드는 서울의 강남, 용산 그리고 전주에서 촬영됐다”라며 ”일본에서 방송이 시작되고, 30분 뒤부터 한글자막 처리가 된 VOD로 동시 서비스된다. 다만 한국 출장 에피소드는 원저작권자인 TV도쿄에서 중계하는 프랑스 오픈 테니스대회와의 편성이 겹치는 관계로 방송 일정이나 시간이 변경될 수 있다”고 전했다.

앞서 인터넷에서는 마츠시게 유타카가 서울에서 촬영 중이라는 목격담이 이어진 바 있다. 마츠시게 유타카는 이에 대해 ”한국에서 ‘고독한 미식가’ 인지도가 우리의 예상을 훨씬 뛰어넘었다”며 ”촬영하는 거리에서 ‘고독한 미식가’를 연호하는 사람들이 많았다”고 소감을 밝혔다.

‘고독한 미식가‘는 1인 무역회사의 대표이자 독신주의자인 이노가시라 고로가 ‘맛집’들을 찾아다니며 홀로 음식을 즐기는 이야기를 그린다. 지난 2012년부터 방송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