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8년 05월 07일 16시 10분 KST

양주서 LP가스 폭발 추정 사고가 일어나 1명이 숨졌다

이 사고로 60대 여성이 숨졌다.

뉴스1

7일 오전 11시15분께 경기도 양주시 봉양동의 한 주택에서 LP가스 폭발 추정 사고가 났다. 이 사고로 주택 건물에 매몰됐던 60대 여성이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숨졌다. 또 폭발로 인해 주택 4채가 무너졌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소방 당국은 중장비 등 차량 17대와 구조견을 투입해 사고 지역 수습과 인명수색 작업을 진행하고 있다. 하지만 부서진 주택 잔해가 많아 수색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사고를 목격한 주민들은 ”마치 전쟁이 일어난 듯 했다”고 상황을 설명했다. 폭발 당시 주변에는 ‘쾅’하는 굉음이 울렸으며 연기가 수십미터 높이까지 치솟았다. 다행히 폭발은 화재로 이어지지는 않았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광고] 네스프레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