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2018년 05월 04일 15시 23분 KST

김성태 단식농성장에 정체불명의 피자가 배달됐다

뉴스1
서울 여의도 국회 계단 앞에서 이틀째 단식 농성중인 김성태 자유한국당 원내대표의 농성장으로 불명의 피자가 배달됐다.

김성태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는 3일, 무기한 단식농성을 시작했다. ‘드루킹 사건‘과 관련, 정부여당에 ‘조건 없는 특검 관철’을 주장하며 단식에 들어간 것이다.

단식을 시작한지 불과 이틀째인 4일, 김 원내대표가 단식 농성 중인 서울 여의도 국회 본청 계단 앞 ‘대한민국 헌정수호 투쟁본부’ 천막 앞으로 피자가 배달되는 일이 벌어졌다.

뉴스1에 따르면 이날 낮 12시 50분쯤 피자 배달원이 한국당 천막 앞으로 피자를 배달했다. 현장 주변에 있던 당직자 등이 보낸 사람이 누군지 확인을 요구하자 배달원은 답변 없이 돌아갔다.

한국당은 김 원내대표의 단식농성에 대한 조롱의 의미가 있는지 확인하기 위해 경위를 조사했으나, 주문을 받은 해당 피자집 등의 사정을 고려해 법적 조치는 하지 않기로 한 것으로 전해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