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8년 04월 23일 12시 39분 KST

드루킹의 '경공모' 회원만 볼 수 있던 영상이 공개됐다(영상)

‘민주당원 댓글공작’ 사건으로 수사를 받고 있는 김모씨(아이디 ‘드루킹’)가 본인의 지지그룹인 ‘경제적 공진화 모임’(경공모) 회원만 볼 수 있는 비공개 영상이 공개됐다.

21일 뉴스1은 공식 유튜브 계정을 통해 이 영상을 공개했다. 뉴스1은 김모씨가 이 영상을 제작한 것으로 추정되며, 주소를 주고받는 형태로만 시청이 가능한 것으로 확인됐다고 전했다.

한편 김어준의 뉴스공장에 출연한 전직 회원에 따르면 드루킹은 모임에서 송하비결, 자미두수, 티벳 사자의 서 같은 예언서 또는 사주책을 기반으로 하는 말을 많이 했고 예언도 자주했다고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