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8년 04월 18일 14시 50분 KST

'와이키키' 속 정인선의 키스신에 연인 이이경이 보인 반응

두 사람은 서로 다른 러브라인으로 한 작품에 출연했다.

OSEN

배우 정인선이 남자친구 이이경과 같은 작품에서 서로 다른 러브라인으로 연기한 소감을 전했다.

18일 정인선은 서울 논현동에서 진행된 인터뷰에서 JTBC 드라마 ‘으라차차 와이키키’와 전날 공개된 열애 사실에 대해 말했다. 두 사람은 이미 작품을 하기 전부터 연인관계였으며, 오디션에 함께 응했는데 합격하게 됐다.

정인선은 ”둘이 합격할 줄 몰랐다. 당연히 될 거라는 생각을 안 했다”라며 ”그 부분은 신기했다”고 전했다. 함께 촬영하며 배우들이나 제작진에게 들키지 않았느냐는 질문에는 ”작품이 여섯 명이 주인공이다 보니까 촬영이 많았다. A팀과 B팀으로 나눠 촬영해서 만나기 어렵기도 했다”라며 ”소문은 있었지만 다들 확인을 안 했고, 나에게 물어본 적은 없었다”고 답했다.

함께 촬영을 하면서 질투심이 들지는 않았을까. 특히 정인선과 김정현의 키스신은 큰 화제가 되기도 했다. 정인선은 이에 대한 이이경의 반응을 묻는 질문에 ”연기하는 사람이지만, 우리도 사람이기 때문에 서로 그런 연을 맺고 있다면 쉬운 일이 아니었다”라고 말했다.

또 ”그런 부분에서 방해되지 않으려고 했다. 시작하기 전에 러브라인이 다를 걸 알고 시작했다”라며 ”쉬운 일은 아니었기 때문에 서로 소통을 많이 했다”고 전했다.

이날 정인선은 ”이이경과 대화가 잘 통한다. 서로 힘이 많이 돼 주는 존재”라며 ”고마운 존재”라고 연인에 대한 사랑을 아낌없이 표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