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8년 04월 18일 10시 02분 KST | 업데이트됨 2018년 04월 18일 10시 03분 KST

손흥민의 기록이 곧 깨질 전망이다

1도움을 추가했다.

GLYN KIRK via Getty Images

손흥민(26토트넘)이 1도움을 추가하면서 올 시즌 28개의 공격 포인트(18골, 10도움)를 기록, 개인 최다 공격 포인트를 작성했다.

손흥민은 18일(이하 한국시간) 영국 브라이튼의 에이맥스 스타디움에서 열린 브라이튼 앤드 호브 알비온과의 2017-18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35라운드에서 90분 풀타임을 소화하고 1도움을 기록, 1-1 무승부에 힘을 보탰다.

후반 3분 손흥민은 라인을 벗어나기 직전의 공을 잡아 상대 수비수 2명과 골키퍼를 제친 뒤 해리 케인에게 패스했다. 케인은 여유 있게 슈팅을 연결, 선제 득점에 성공했다.

이로써 손흥민은 지난달 12일 본머스와의 리그 경기에서 골을 넣은 뒤 5경기 만에 첫 공격 포인트를 생산했다. 어시스트는 지난 3월 1일 로치데일과의 FA컵 16강전 이후 8경기 만이다. 이번 도움은 손흥민은 올 시즌 10호 도움이자 리그 5번째 어시스트이기도 하다.

손흥민은 이날 10번째 도움을 작성하면서 올 시즌 28번째 공격 포인트를 기록하게 됐다. 이는 지난 시즌에 기록한 공격 포인트(21골 7도움)와 같은 수다. 손흥민은 지난 시즌 한국인 선수로 한 시즌 유럽무대 최다골 기록을 수립하기도 했다.

손흥민은 앞으로 최소 5경기에서 최대 6경기까지 더 뛸 수 있는 상황이다. 토트넘은 리그 4경기가 남아있으며, 상대는 왓포드와 뉴캐슬 등 토트넘보다 순위가 낮은 팀들이다. 또 토트넘은 현재 FA컵 준결승에도 올라 있는 상태다.

한편 이날 경기 후 영국 통계사이트 후스코어드닷컴은 손흥민에 평점 7점을 부여했다. 선제골을 터트린 케인(7.7점)과 골키퍼 요리스(7.1점)에 이어 팀 내 3위였다. 나머지 선수들은 대부분 6점대를 받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