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프스타일
2018년 04월 07일 15시 06분 KST | 업데이트됨 2018년 04월 07일 15시 07분 KST

이 사진은 모두 같은 날 전북에서 촬영됐다(사진)

꽃샘추위 때문에...

6일 저녁, 꽃샘추위가 찾아왔다. 서울이 3도까지 내려가는 등 기온이 큰 폭으로 떨어졌고 일부 지역에선 눈이 내렸다. 

덕분에 진귀한 풍경이 펼쳐졌다. 전북 무주군 덕유산 국립공원에는 밤 사이 기온이 영하 10도까지 떨어지고 눈이 내려 향적봉 일대가 하얗게 변했고 전북 장수군 동화댐 근처 도로에는 벚꽃이 만개했다.

4월의 눈과 봄의 꽃이 펼쳐진 전북의 풍경을 감상해보자.

 

뉴스1
뉴스1
1
1
1
1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