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이스
2018년 03월 26일 18시 06분 KST

‘맞아도 예쁜 아이유처럼’ 폭력 미화 논란 업체가 사과했다

가수 아이유가 tvN 드라마 ‘나의 아저씨’에서 폭행을 당하는 장면을 언급하며 홍보에 이용한 업체가 사과문을 올렸다.

지난 25일, 헤어스타일 가상체험 어플리케이션 ‘헤어핏’은 카카오 콘텐츠 서비스 채널인 ‘1boon’에 ”맞아도 예쁜 아이유의 머리를 경험하고 싶다면?”이라는 제목의 게시물을 올렸다.

‘나의 아저씨’에서 이지안(아이유 분)이 사채업자 이광일(장기용 분)에게 맞는 장면을 홍보에 이용한 것이다.

1boon

'폭력 미화' 등의 논란이 불거지자 '헤어핏'은 26일 공식 홈페이지에 사과문을 올렸다.

hairfit

‘헤어핏’ 측은 ”해당 게시물 작성 담당자는 즉시 징계처리 예정이며, 책임자가 제목 및 내용을 소상히 점검하지 않은 부분 또한 책임이 막중한 만큼 경위를 밝혀 조치를 취하겠다”며 ”앞으로 다시는 자극적이고 문제 될만한, 특히 여성혐오적으로 느껴질 수 있는 콘텐츠가 만들어지지 않도록 사전 검열을 철저히 할 것”이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