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프스타일
2018년 03월 14일 17시 05분 KST

'유병재 폰케이스'가 엄청난 인기다(사진)

'유병재에게만 준비된 선물'은 아니었다.

방송인 유병재의 이름을 포털사이트 네이버에 검색하면, 연관검색어로 이런 것이 뜬다.

Naver

가장 상위에 뜨는 ‘블랙코미디‘는 유병재가 쓴 책이다. 그 뒤를 잇는 ‘유병재 케이스’는 대체 무엇일까? 이 답은 유병재의 인스타그램에서 찾을 수 있다.

지난 2월, 유병재는 인스타그램에 자기애가 넘치는 스마트폰 케이스 사진을 공개했다.

A post shared by 유병재 (@dbqudwo333) on

그러나 이것은 그에게만 준비된 선물은 아니었다.

유병재는 지난 10일, 인스타그램에 또 다른 사진 한 장을 올렸다.

A post shared by 유병재 (@dbqudwo333) on

사진 속 주인공은 유병재가 아니었지만, 눈물 젖은 유병재의 얼굴을 하고 있다.

이때부터 이 케이스를 갖고 싶다는 이들이 생겨났고...

A post shared by 유병재 (@dbqudwo333) on

이후 이 케이스를 실제로 사용하는 이들이 늘어났다.

네이버 검색에 오른 것도 그 이유인 것으로 보인다.

이밖에도 인스타그램에 #유병재를 검색하면 수많은 유병재 케이스를 볼 수 있다.

h/t 유병재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