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8년 03월 08일 14시 06분 KST

[공식입장] '무도' 측 "강성태 방송 불발? 재미 부족해 양해 구하고 중단"

인스타로 불방 소식을 알렸다.

‘공부의 신’ 강성태가 ‘무한도전’ 방송 불발에 아쉬운 마음을 전했다. 이에 ‘무한도전’ 측이 ”아이템 진행 중 예상했던 재미를 주기 어렵다고 판단했다”라며 이유를 공개했다.

MBC 예능 ‘무한도전’ 관계자는 8일 OSEN에 ”강성태씨가 참여한 녹화를 방송에 내지 못하는 이유는 아이템 진행 중 예상했던 재미를 주기에 어렵다고 판단해 양해를 구하고 중간에 중단했기 때문이다”라고 말했다.

그는 이어 ”내용은 멤버들이 새학기에 대학생 새내기로 등교하는 줄 알고 스스로 대학교 전공학부를 정하게 한 뒤, 준비 시간을 갖고 스페셜 교수로 전공과목 수업을 하는 것이었다. 실제 준비하는 시간 동안 큰 재미나 도전의 의미보다는 멤버들에게 상당한 부담이 따르는 걸로 판단해 그렇게 결정했던 것으로 이해 부탁드린다”고 덧붙여 설명했다.

앞서 강성태는 지난 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며칠 전 ‘무한도전’ 촬영을 했는데 결국 방송엔 못 나가게 됐다고 연락받았다. 정말 재밌었는데 아쉽다. 더 아쉬운 건 이 형님들의 ‘무한도전‘을 이젠 못본다는 것”이라며 ‘무한도전’ 멤버들과 함께 찍은 사진을 올려 시선을 모았다.

A post shared by 강성태 (@stkang24) on

PRESENTED BY 호가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