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이스
2018년 02월 22일 12시 36분 KST

홍선주 남편 변진호가 '연희단거리패'에 간곡히 부탁한 것

"진정성 있게 사죄하고 처벌 받으시길"

OSEN

배우 홍선주가 JTBC ‘뉴스룸’에서 익명으로 이윤택의 성폭력 사실을 폭로한 사람이 자신이라고 밝히며 연희단거리패 김소희 대표의 발언을 반박한 가운데, 홍선주의 남편인 변진호 연출가가 홍선주에게 힘을 보탰다.

21일 변진호는 자신의 페이스북에 홍선주가 쓴 익명 폭로자가 자신이라는 글을 공유하며 ”앞으로도 일어나는 모든 일에 피해자들과 함께 할 것이며, 더이상 숨지 않겠다”고 썼다. 이어 변진호는 ”홍선주의 어려운 결정을 진심으로 존중하고 지지한다”고 전했다.

변진호는 ”얼마간 악몽같았다. 그 악몽같은 곳이 현실이었고, 그 현실과 마주한 나는 더 이상 예술인이라고 말할 수 없는 참담함에 고개를 들 수 없었다”고 전했다. 이어 ”이제껏 익명으로 거대한 거짓 앞에 진실을 드러내기 위해 노력했지만, 그럴수록 당신들은 더 숨으려 했다”라며 ”이제 숨지 말라. 잠시라도 마지막이라도 모든 걸 내려놓으시고 진심으로 책임지는 모습을 부탁한다”고 썼다.

이어 ”제가 기억했던 연희단거리패의 모습, 연극을 했었던 그 모든 기억을 소중하게 간직하고 싶다”라며 ”마지막으로 간곡하게 부탁한다. 연극이라는 가면 뒤에 숨지 말고 진정성 있게 사죄하고 처벌 받으시길”이라고 글을 맺었다.

변진호는 공연연출가로, 홍선주와 함께 대학과 극단에서 연극을 했다.

앞서 변진호의 아내 홍선주는 지난 19일 JTBC ‘뉴스룸’에 익명으로 이윤택으로부터 당한 성폭력 피해 사실을 폭로했다. 이에 연희단거리패 김소희 대표가 반박하자, 자신의 페이스북에 ”익명의 제보자가 바로 나”라는 글을 남겼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