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4년 04월 10일 02시 41분 KST | 업데이트됨 2014년 04월 10일 03시 15분 KST

국회서 첫 전국노래자랑...'금배지' 3명 출전

김을동·이완영·진선미 노래솜씨 겨뤄

여야 의원 3명이 오는 19일 여의도 국회의사당 앞 잔디마당에서 열리는 KBS 1TV 전국노래자랑에 도전장을 던졌다.

국회 사무처는 9일 '서울 영등포구편'인 이날 대회에 참가신청을 한 42개팀 가운데 새누리당 김을동, 이완영 의원과 새정치민주연합 진선미 의원이 포함됐다고 밝혔다.

재선의 김 의원은 연기자 출신이다. 항일운동을 이끈 백야 김좌진 장군의 손녀이자 김두한 전 의원의 딸, 배우 송일국 씨의 어머니로 널리 알려져 있다.

초선인 이 의원은 신청서에서 "소박하고 친근한 국회의원으로 국민과 가까워지겠다는 다짐"이라고 참가 동기를 밝혔다.

역시 초선인 진 의원은 참가 이유에 대해 "정치인 진선미가 아니라 어르신들의 '귀요미(귀여운 사람이라는 뜻의 은어)' 딸 진선미가 돼 즐거움을 선사하고 싶어서"라며 '튀는 답변'을 했다.

국회의원 외에도 이날 대회에는 의원 보좌관, 국회사무처 직원, 경비대원, 출입기자 등 국회 참가자들이 대거 출전한다.

국회 한의진료실의 신미숙 한의사는 "자녀가 국회에서 일하는 것을 믿지 않아 보여주려고", 이상철 의회방호담당관실 주무관은 "여자친구에게 가방을 사주고자" 참가한다고 밝혔다.

최고령 참가자는 이영근(74·국회의원축구연맹 총감독)·문양일(74·소비자연합타임즈 국회출입기자)씨이고 최연소는 오정훈(22·국회경비대)씨이다.

오는 17일 예심을 거쳐 19일 오후 1시 국회 잔디마당에서 본심이 열린다.


4월 9일 오늘의 인기기사

슈퍼모델 미란다 커에 대항한다! (화보: 직장에선 보지 마시오)

마녀사냥 곽정은, 마녀사냥을 멈추라! (블로그 전문)

직장을 때려치우고 세계여행을 계획할 때 반드시 기억해야 할 19가지

비행기 창가석에 앉아야 하는 10가지 이유

좋은 직원을 채용할 수 있는 최고의 면접 질문 13

PRESENTED BY 호가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