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2017년 01월 04일 10시 49분 KST | 업데이트됨 2018년 01월 05일 14시 12분 KST

2017년 얻은 첫 깨달음

신년 기분에 취해서 회사를 너무 과대평가했나 봐

멘탈탈탈 털려

김춘수 시인님, 시와 현실은 차이가 있네요ㅜ

한번 고려해봐 줄래?

너무 귀여워서 줘 패버리고 싶네?

* 위 내용은 필자의 책 <회의하는 회사원>(경향미디어, 2016)의 내용 중 일부입니다.

매일같이 회의에 참석하며

매일같이 회의에 젖어드는...

대한민국 회사원들의 애환을 글로 적어봅니다.

페이스북 링크: www.fb.com/whoesawon